안녕히 다녀왔습니다 (안전동
참 아름다운 생명
반짝반짝 변주곡
알 게 뭐야 2
견딜 수 없어지기 1초쯤 전
알 게 뭐야 1
우는 어른
울지 않는 아이
이토록 달콤한 재앙
밤 열한 시
 
> 도서소개 > 분야별도서
8월의 7번째 일요일
글 : 자비네 루드비히 / 옮긴이 : 함미라
출판사명 : 소담주니어
도서분류 : 소담주니어 > 문학/고전
발행일/ISBN/판형/분량: 2010-06-15 / 89-5689-681-6-73850 / 145*210 / 324쪽
가격 : 10,00010,000원
적립포인트 : 0
배송 가능 기간 : 1~2일 이내 (토요일,일요일,공휴일 제외, 온라인 입금 주문시 입금일 기준)
주문수량 :   권
   
 
 

눈을 뜨면 또다시 일요일이다!

방학 마지막 날, 방학 전 들고 다니던 가방은 하나도 정리되지 않은 채 구석에 처박혀 있고, 성적표엔 아직 부모님 서명도 없다. 이런 날을 좋아할 사람이 누가 있을까?
11살 프레디도 마찬가지. 집에 있어도 언니 미아가 별 이유 없이 심술 맞게 굴고, 아빠는 자나 깨나 온통 요리 생각뿐이지만, 그래도 프레디는 학교에 가고 싶은 마음이 눈곱만큼도 없다.
그러다가 믿지 못할 일이 벌어진다.
다음 날 아침, 잠에서 깨어난 프레디가 또 다시 일요일을 맞이한 것이다!
게다가 이 말도 안 되는 시간의 뫼비우스 띠에 모두가 갇혀 있다는 걸 눈치챈 것도 프레디 혼자인 것 같은데……


출판사 서평

사춘기를 앞둔 11살 프레디는 사춘기를 겪고 있는 언니 미아를 이해할 수 없고, 그런 언니를 무한한 이해심으로 지켜봐 주는 엄마도 이해할 수 없고, 요리에만 정신이 팔린 아빠도 이해할 수 없다. 이기적인 베프 베로는 자기 말만 하려 하고, 좋아하는 다니엘은 조에와 바람이 났다. 이런 상황에서 내일부터 다시 학교에 가야 하지만, 프레디는 학교에 가고 싶은 마음이 눈곱만큼도 없다.
프레디는 소원을 빌어 본다. 다시는 월요일이 오지 않기를!

영화 속에서 봤던 일이 현실로 일어난다면?

엉망진창으로 꼬인 피곤한 일요일을 정리하고 잠이 든 프레디는 월요일 아침이라 생각하고 눈을 뜨지만 뭔가 이상하다는 것을 눈치챈다. 월요일이 아니라 다시 일요일이다. 믿어지지 않지만 오늘은 다시 일요일이다. 어제 엉망진창으로 꼬인 일들이 오늘은 제대로 정리될 수 있을까?

자비네 루드비히의 새 소설 『8월의 7번째 일요일』은 감성적으로 이야기를 풀어 가면서도 상황마다 웃음을 터트리게 하는 코믹함을 맛볼 수 있다. 그리고 예상을 뒤엎는 전혀 다른 결말이 흥미롭다.

다시는 맞이할 수 없는 월요일을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프레디와 함께 시간의 퍼즐을 풀다 보면 독자들도 어느새 가족들과 친구들을 이해할 수 있는 이해의 폭이 한층 자라게 될 것이다.

같은 작가의 책
세상에서 제일 끔찍한 엄마들
세상에서 제일 끔찍한 엄마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