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히 다녀왔습니다 (안전동
참 아름다운 생명
반짝반짝 변주곡
알 게 뭐야 2
견딜 수 없어지기 1초쯤 전
알 게 뭐야 1
우는 어른
울지 않는 아이
이토록 달콤한 재앙
밤 열한 시
 
> 도서소개 > 분야별도서
유령 스쿨 | 괴담 스쿨 시리즈 3
글 : 강성욱 외 / 그림 : 홍정오
출판사명 : 꿈소담이
도서분류 : 소담주니어 > 기타
발행일/ISBN/판형/분량: 2017-11-20 / 89-5689-484-3-74810 / 140*204 / 152쪽
가격 : 8,5008,500원
적립포인트 : 0
배송 가능 기간 : 1~2일 이내 (토요일,일요일,공휴일 제외, 온라인 입금 주문시 입금일 기준)
주문수량 :   권
   
 
 

▪ 책 소개

난 피아노 칠 때가 가장 행복해.
왜 내가 하고 싶은 걸 못 하게 해?
뭐…? 내 피아노 연주에서 시체 썩는 소리가 난다고?
이렇게 건반을 두드릴 때마다 지옥에서 신음하는
인간의 부글부글 피거품 소리가 들린다고?
말도 안 돼! 그만, 거기까지!

『유령 스쿨』은 《괴담 스쿨》 시리즈의 세 번째 이야기로, ‘유령’이 바로 그 주인공이다.
일반적으로 유령은 사람들에게 공포와 두려움의 대상이지만, 간혹 친근하고 특별한 모습으로 등장하기도 한다. 우리가 잘 아는 꼬마 유령은 귀엽고 사람들과 어울리기를 좋아하고, 가족과 마을을 지키는 유령은 마치 수호신처럼 사람들을 불행과 재앙에서 구해 준다. 그들 중에는 어디선가 갑자기 나타나 사람들을 혼내거나 잘못을 일깨워 주고 홀연히 사라지는 유령도 있다.
얼핏 보면 인간의 모습처럼 다양한 얼굴로 시종일관 우리 주위를 맴도는, 무섭지만 신비로운 유령! 유령은 분명 우리 눈에는 보이지 않지만 묵직하고 서늘한 공기만으로 그 존재감을 충분히 느낄 수 있기에 유령은 그 어떤 공포물보다 더 섬뜩하다. 갑자기 몸이 으슬으슬 떨린다거나, 누군가 나를 쳐다보는 시선이 느껴진다면 유령을 꼭 의심해 보라!

매 권마다 색다른 공포를 선사하는 《괴담 스쿨》 시리즈의 세 번째 이야기! 매년 검은 박쥐와 주황색 호박으로 핼러윈 데이를 장식하고, 오싹한 크리스마스 밤을 기다리는 어린이 독자들의 호기심을 가득 채워 줄 많은 유령들이 기다리고 있다. 때론 오싹하게, 때론 친근한 모습으로 우리 앞에 나타나는 유령들의 이야기를 만나 보자.


▪ 출판사 서평

공포는 어디에나 있다
‘괴담’은 세상을 다른 각도에서 볼 수 있도록 해 주는 효율적인 창구!

나와는 전혀 상관없는 세계의 이야기 같지만 사실 공포는 우리 가까이에 있다. 학교폭력의 피해자가 가해자를 향해 내던지는 날이 선 복수, 퇴마사의 신분을 감추고 밤마다 악령과 싸우는 교사, 쌍둥이 형제간의 질투에서 비롯된 끔찍한 사고, 스마트폰에 중독된 나머지 점점 멍청하고 잔인한 좀비가 되어 가는 인류의 모습 등, 《괴담 스쿨》 시리즈는 주변의 사물, 평범한 일상 속 깊숙이 드리워진 쓸쓸하고 기묘한 공포 세계를 새롭고 창의적인 시선으로 포착하여 세심하게 이야기로 펼쳐 놓았다. 아이들이 일상에서 느끼는 공포에 공감하면서 이 책을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이유이기도 하다.

《괴담 스쿨》 시리즈는 자극적이고 뻔한 전개, 각종 황당무계한 이야기들을 한데 모아 놓은 기존의 괴담집과는 다르다. 기이하고 섬뜩한 이야기 속에서도 어린이 독자들에게 전하고자 하는 사회적이고 교육적인 메시지가 눈에 띄는데, 이는 글의 탄탄한 전개와 세밀한 심리 묘사, 현실적이면서도 참신한 소재 덕분에 효과적으로 발휘될 수 있었다. 묘한 분위기를 발산하며 긴장감을 높이는 그림 또한 빠져드는 매력이 있다. 지루할 틈 없이 다가오는 반전도 강렬하다.

어제와 똑같은 일상이지만 낯선 눈으로 바라보면 한없이 두렵고 어두운 면이 있는 현실 속 공포 세계! 책에 푹 빠져 보고 싶고, 지루한 세상에서 잠시 벗어나 짜릿한 공포의 세계를 여행하고 싶다면 이 시리즈를 펼쳐 보길 바란다.
같은 작가의 책
저주 스쿨
저주 스쿨